포르쉐코리아, 순수 전기 스포츠카 포르쉐 타이칸 국내 최초 공개
2019-11-08 10:02:50 입력


포르쉐코리아가 자사 순수 전기 스포츠카 타이칸을 국내 최초 공개했다. 지난 9월 세계 최초 공개 이후 아시아 국가 가운데선 한국이 처음이다.


타이칸 터보 S는 런치 컨트롤과 함께 최고출력 761마력(761㎰, 560㎾)으로 0→시속 100㎞ 가속 시간은 2.8초다. 타이칸 터보는 최고출력 680마력(680㎰, 500㎾)으로 0→시속 100㎞ 3.2초에 마친다. 1회 충전 주행가능 거리는 WLTP 기준 터보 S가 412㎞, 터보가 450㎞이며, 최고 속도는 모두 시속 260㎞다.
 
타이칸 4S는 최고출력 530마력(530㎰, 390㎾)을 뿜는 퍼포먼스 배터리와 571마력(571㎰, 420㎾) 퍼포먼스 배터리 플러스를 탑재한 두 개 배터리 옵션이 있다. 두 모델 모두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까지 가속하는데 4초가 걸리며 최고 속도는 시속 250㎞다. WLTP 기준 주행가능 거리는 퍼포먼스 배터리가 407㎞, 퍼포먼스 배터리 플러스가 463㎞다.


타이칸은 기존 전기차의 일반적인 400V 대신 800V 전압 시스템을 최초 적용해, 도로 위 급속 충전 네트워크의 직류(DC) 에너지를 활용해 5분 충전으로 최대 100㎞까지 달릴 수 있다. 최대 270㎾ 출력으로 22분 30초 이내에 배터리 잔량 5%에서 80%까지 충전할 수 있다.
 
또한 리어 액슬의 2단 변속기도 눈에 띈다. 1단 기어는 정지 상태에서 출발할 때 힘을 전달하고, 2단 기어는 고속에서 높은 효율과 출력을 담당한다. 특히, 2개의 전기 모터와 에너지 회수 시스템을 갖춘 사륜구동 제어 방식도 독특하다. 타이칸은 최대 265㎾까지 가능한 에너지 회수 시스템 덕분에 브레이크 없이 회생제동만으로 일상주행을 대부분 무리없이 할 수 있다.
 
타이칸은 내년 하반기 국내 출시 예정이며 구체적인 일정 및 가격 정보는 미정이다.


포르쉐코리아는 역시 다음 해 하반기 타이칸 출시를 목표로 인프라를 구축하고 있다. 전국 9개 포르쉐 센터 외 전국 10여 개의 주요 장소에 국내 최초 320㎾ 초급속 충전기를 준비 중이며, 전국 120여 장소에 완속 충전기를 설치할 계획이다.
 
한편, 포르쉐코리아는 독일 뮌헨부터 베를린까지 총 850㎞의 특별한 여정을 담은 ‘타이칸 로드트립 파워 테스트’의 영상도 함께 공개했다. 해당 프로젝트 사진 및 영상 콘텐츠는 포르쉐코리아 유튜브와 인스타그램 등 공식 SNS 채널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글 강동희 기자
사진 포르쉐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