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부품물류센터 확장 공사 착공식 진행
2018-06-12 09:25:11 입력


- 경기도 안성시에 위치한 부품물류센터 확장 착공…. 내년 3월 완공 예정
- 사업비 350억 원을 투입해 기존 대비 약 2배 규모로 확장 및 보유 물량 35% 증가 예정
- 완공 시 원활한 부품 수급 및 서비스 소요 기간 단축과 함께, 일자리 창출로 지역 사회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대표이사 사장 디미트리스 실라키스)는 경기도 안성시에 위치한 부품물류센터(Parts Distribution Center)를 확장하는 착공식을 지난 11일 진행했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지난 2014년 520억 원을 투자해 현재 부품물류센터를 건립한 바 있다.

착공식에는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디미트리스 실라키스 대표이사 사장과 김지섭 고객 서비스 부문 총괄 부사장, 판아시아 로지스틱스 그룹 크리스티안 비숍 회장과 수잔 탄 대표이사, 성도이엔지 강창열 대표이사를 비롯한 관계자 30여 명이 참석해 부품물류센터의 성공적인 증축 사업을 기원했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사업비 350억 원을 투입해 부품물류센터를 기존 면적(17,800 m2)의 약 2배인 총 면적 30,500 m2 규모로 확장한다. 오는 2019년 3월 완공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마무리되면 6만여 종에 이르는 예비 부품을 상시 보유 및 관리할 수 있게 된다. 이는 현재 대비 약 35% 늘어난 물량이다.

무엇보다 원활하고 안정적인 수급으로 고객에게 신속하게 부품을 공급할 수 있게 된다. 이는 서비스 소요 기간을 단축시켜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주력해온 서비스 품질 및 고객 만족도 제고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뿐만 아니라 50여 명의 추가 인력을 고용해 일자리 창출을 통한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힘을 보탤 예정이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디미트리스 실라키스 대표이사 사장은 “이번 확장 공사는 부품 서비스 품질을 향상하고 소요시간을 단축하는 등 메르세데스-벤츠 고객들에게 실질적인 혜택을 제공할 것”이라며, “나아가 직접적인 일자리 창출을 통해 지역 경제와 사회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로드테스트 기자

RELATED ARTICLE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인증 중고차 기흥 전시장 신규 오픈
- 90여대의 차량 전시 공간 및 대형 자동차 매매단지 내 위치해 높은 편의성 제공-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전국 21개 인증 중고차 전시장 통해 인증 중고차 경...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디미트리스 실라키스 대표이사 사장, 서울시 주최 ‘제야의 종’ 타종하며 새해 열다
- 지난 11월 선정된 서울특별시 명예시민의 대표로 참가, 한국 사회에 대한 지속적인 기여 인정받아- 2019년에도 책임감 있는 기업 시민으로서 서울시를 비롯한 ...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제10기 AMT 프로그램 졸업식 개최
- 메르세데스-벤츠 본사의 인증을 받은 전담 트레이너가 메르세데스-벤츠 최고의 테크니션을 양성하는 기술 교육 프로그램- 지난 1년 반동안 교육을 받은 AMT 10...

COMMENT
이 기사에 댓글 달기
확인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LOGIN
JOIN
MORE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운로 226, 704호   상호:로드테스트   사업자등록번호:214-14-37909   인터넷신문등록번호:서울 아 02756
발행·편집인:김기범   청소년보호책임자:김기범   등록인:2013년 7월 31일   전화:(02)533-7477   이메일:ceo@roadtest.kr
Copyright(c) 2013 Roadtes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