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요타 코리아, ‘프리우스 C’ 컴팩트 하이브리드 시장 돌풍
2018-04-16 09:20:25 입력


- 런칭1개월만에 약 350건의 누적 계약으로 연간 판매목표의 40퍼센트 이상 달성
- 구매 고객의 절반이 20, 30대로 젊은 층에서 인기

토요타 코리아는 지난달 14일 런칭한 프리우스 C의 누적 계약대수가 350대를 돌파하며 한 달여 만에 연간 판매목표의 40퍼센트가 넘는 수치를 달성했다고 밝혔다. 특히 구매 고객의 절반이 20, 30대로 젊은 층에서 호응을 얻고 있다.

프리우스 C의 첫 계약 고객인 김리호씨(34세, 서울 거주)는 “3년전 일본여행에서 프리우스 C를 타본 후 한국에서 판매되기만을 기다렸다”며, “시내 외근이 잦은 직업을 가진 나에게 높은 연비와 편리한 주차가 매력인 프리우스 C는 최고의 선택이라 생각한다”고 구매 이유를 밝혔다.

토요타 코리아 영업부 홍병호 부장은 “프리우스 C는 토요타에서 프리우스 다음으로 가장 많이 판매된 하이브리드 모델로 그 명성에 맞게 런칭 전부터 많은 분들의 문의가 있었다”며, “다양한 컬러 이외에도 19.4㎞/L의 도심 연비, 컴팩트한 사이즈, 구매 시 세제 감면과 구매 이후에도 누릴 수 있는 다양한 혜택이 젊은 고객에게 잘 어필 된 것 같다”고 호조의 이유를 꼽았다.

한편 지난 3월 타케무라 노부유키 신임 사장은 프리우스 C를 통해 토요타 하이브리드의 선택폭을 넓히고 하이브리드 브랜드로서 토요타의 입지를 더욱 강화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프리우스 C의 시승 및 구매와 관련한 사항은 전국 토요타 전시장에 문의하면 된다.
로드테스트 기자

RELATED ARTICLE
한국토요타자동차, ‘안나의 집’에 기부금 전달
- 2005년부터14년간 이어진 한국토요타자동차의 변함없는 이웃 사랑한국토요타자동차는 13일 경기도 성남시에 위치한 노숙인 보호시설인 ‘안나의 집’에 기부금...
3월 수입차 베스트셀러…1위 E 200, 2,736대!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가3월 수입차 시장 성적표를 보냈다.이번에도1위 제조사는 메르세데스-벤츠로3월 한 달간 총7,932대를 팔았다. 2위는BMW로7,052대.나...
한국 토요타 자동차 후원, ‘아시아와 세계’ 4월 공개 강연 개최
- 2004년부터 이어진 한국 토요타 자동차의 ‘학술교류 지원을 통한 사회공헌활동’- 아시아와 세계 강연에 대한 뜨거운 관심으로 2개의 추가 강의 개설한국 토...

COMMENT
이 기사에 댓글 달기
확인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LOGIN
JOIN
MORE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운로 226, 316호   상호:로드테스트   사업자등록번호:214-14-37909   인터넷신문등록번호:서울 아 02756
발행·편집인:김기범   청소년보호책임자:김기범   등록인:2013년 7월 31일   전화:(02)533-7477   이메일:ceo@roadtest.kr
Copyright(c) 2013 Roadtes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