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 XM3, 누적 계약대수 16,000대 돌파
2020-03-25 09:53:49 입력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의 프리미엄 디자인 SUV XM3’가 출시 15일 만에 누적 계약대수 16,000대를 돌파했다.

 

XM3는 사전계약 시작(2 21)부터 일찌감치 인기몰이를 해왔으며 12일만에 사전 계약대수 5,500대를 달성한 바 있다이후 공식 출고 시점(3 9)까지 누적 계약대수 8,542대를 기록했다.

 

XM3의 누적 계약대수는 총 16,000대이며그 중 르노그룹과 다임러가 공동개발한 신형 엔진 고성능 ‘TCe 260’이 가장 많은 고객들의 선택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르노그룹의 새로운 주력엔진인 ‘TCe 260’이 전체 계약 중 89%를 차지했다.

 

고급 사양에 대한 선택 비중도 여전히 높다전체 ‘TCe 260’ 계약자 가운데 최고급 트림인 RE Signature를 선택한 고객이 85%로 가장 많았으며, RE 트림 계약자가 13%로 그 뒤를 이었다1.6 GTe’도 마찬가지로최고 트림인 LE Plus를 선택한 고객 비중이 69%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

 

이는 최근 실제 매장을 방문한 XM3 출고 고객 대상 설문조사 결과를 통해서도 드러난다. XM3를 구매한 주요 이유에 대해 전체 응답자 중 32.8%의 고객들이 외관디자인을 꼽았다동급은 물론동급 이상에서도 찾아볼 수 없는 독특한 디자인이 고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것으로 분석된다.

 

이어서 합리적인 가격(21.4%)이 뒤를 이었는데아무래도 주 고객층인 젊은 세대의 구매 결정에 있어 가격이 중요한 부분을 차지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다음으로 고급스러운 실내 내장 재질과 10.25/9.3” 디스플레이 및 앰비언트 라이트 등 실내 디자인(15.1%)과 첨단 사양(12.6%) 등이 고객들의 마음을 움직인 결정적 요소로 나타났다전반적으로시각적 감성품질이 단연 우수하다는 고객들의 평가였다.

 

뿐만 아니라 주행성능(12.1%)도 구매 결정에 큰 역할을 한 것으로 나타났다정숙성과 연비승차감 및 가속력을 두루 갖춘 ‘TCe 260’의 뛰어난 성능이 XM3 구매 고객들의 눈길을 끌었음을 보여준다르노그룹과 다임러가 공동개발한 ‘TCe 260’은 신형 4기통 1.3리터 가솔린 직분사 터보 엔진으로동급최고수준의 복합연비 13.7km/L을 기록한다.

 

특히설문조사를 통해 주목할 만한 점은구매 전 시승이 고객들에게 미친 영향력이다. XM3 시승이 구매에 결정적 영향을 미쳤다고 답한 비율이 93%로 압도적이었다, XM3의 외관 디자인에 이끌려 영업 거점을 방문한 고객들이시승을 하고 나면 차에 대한 만족도가 더욱 높아졌다는 사실을 알 수 있다.

 

르노삼성자동차 김태준 영업본부장은 “XM3는 뭔가 다른 디자인의 SUV를 기다려온 고객들에게는 단비와도 같은 갈증해소제라고 생각한다디자인부터 가성비감성품질첨단사양주행성능까지 무엇 하나 빠진 것 없이 젊은 세대의 마음을 사로잡았다”며XM3를 한번 타보면 더 특별한 경험을 할 수 있을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르노삼성자동차는 지난 3 9일부터 전국 르노삼성자동차 영업점에서 XM3 고객 시승을 진행하고 있다시승에 대한 자세한 문의사항은 가까운 영업지점 또는 르노삼성자동차 고객센터(080-300-3000)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로드테스트 기자

RELATED ARTICLE
르노삼성자동차, ‘XM3 72개월 할부’ 등 4월 특별 프로모션 실시
- 프리미엄 디자인 SUV XM3, 최대 72개월 3.9% 저금리 할부 혜택으로 부담없이 구매 가능- SM3 Z.E. 및 트위지 구매 고객에게는 최대 60개월 전기차 무이자 할부...
NEW 르노 마스터 국내 중형 상용차 시장 인기 몰이
- NEW 르노 마스터 출시 일주일만에 계약 대수 총 615대 기록…1세대 보다 빨라- 완전변경 수준의 승용차 타입 실내외 디자인 적용, 초반 인기몰이 요인- 세련된...
르노삼성자동차 XM3, 매력과 편의성 모두 갖춘 액세서리 출시
- 3월 한 달간 전용 쇼핑몰에서 첫 구매 고객 대상, 추첨 통해 풍성한 혜택 증정- 3월 XM3 구매고객 대상, 사이드 스텝 구매 시 액세서리 5만 원 모바일 쿠폰 증...

COMMENT
이 기사에 댓글 달기
확인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LOGIN
JOIN
MORE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운로 226, 704호   상호:로드테스트   사업자등록번호:214-14-37909   인터넷신문등록번호:서울 아 02756
발행·편집인:김기범   청소년보호책임자:김기범   등록인:2013년 7월 31일   전화:(02)533-7477   이메일:ceo@roadtest.kr
Copyright(c) 2013 Roadtes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