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기후변화 대응 최우수 기업으로 선정
2019-04-23 17:12:48 입력


- 2018년 탄소정보공개 프로젝트(CDP) 평가에서 국내 최고 성적 달성
…기후변화 대응 최우수 기업인 '탄소경영 아너스클럽'에도 편입
- CDP, 기업 지속가능경영 평가하는 가장 공신력 있는 글로벌 지표 중 하나
- 현대차 "수소전기차 개발, 사업장 온실가스 감축 등 중장기적 환경경영 강화"

현대차가 세계적인 지속가능경영 평가기관으로부터 국내 기업 최고의 평가를 받았다.

현대자동차는 글로벌 환경경영 인증기관인 '탄소정보공개 프로젝트(CDP, Carbon Disclosure Project)'가 실시한 2018년도 평가에서 국내 기업 중 최고 성적을 받았다고 23일(화) 밝혔다.

현대차는 이번 평가에서 ▲수소전기차·전기차 등 친환경차 개발 및 보급 ▲사업장별 온실가스 고효율 감축설비 도입 ▲폐에너지·폐열 재활용-신재생에너지 전환 등 중장기적 환경경영 강화 활동을 인정 받아 최고 등급인 리더십A(Leadership A)를 획득하고 평가점수 상위 5개사(국내 기준)에만 주어지는 '탄소경영 아너스 클럽(Honors Club)'의 영예를 안았다. 

탄소경영 아너스 클럽은 기후변화 대응에서 세계적인 수준의 리더 기업을 뜻한다.

탄소정보공개 프로젝트(CDP) 평가는 다우존스 지속가능성지수(DJSI), FTSE4GOOD지수 등과 함께 기업의 지속가능성을 평가하는 가장 공신력 있는 지표다. 

전세계 금융투자기관의 위임을 받아 각국 주요 상장기업을 대상으로 기후변화 등 글로벌한 환경이슈 대응과 관련한 평가를 시행하고 이 결과는 투자지침서로 활용되고 있다.

올해는 90여개국 6,800여 기업 평가가 진행됐으며 리더십A 등급을 받은 기업은 139개사, 이 중 한국 기업은 현대차를 포함해 15개사다. 

현대차 관계자는 "탄소경영 아너스 클럽을 수상하게 된 것은 현대차가 글로벌 최고 수준의 친환경 기업으로 인정받았다는 것을 의미한다"며 "앞으로 친환경 기술 개발, 사업장 에너지 효율화, 신재생 에너지 전환 등을 더욱 적극적으로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로드테스트 기자

RELATED ARTICLE
현대차, 마세라티, 포르쉐, 푸조 리콜…10개 차종 3만8,117대
국토교통부는 현대자동차, 마세라티, 포르쉐, 푸조에서 제작 또는 수입 판매한 총 10개 차종 3만8,117대에서 제작결함이 드러나 시정조치(리콜)한다고 밝혔다.1....
‘2019 자동차 과학캠프·자동차 과학교실’ 개최
- 12~14일, 2박 3일간 학교장 추천 학생 140명 대상으로 ‘자동차 과학캠프’ 개최… 광주 지역 대상 첫 실시, 브랜드체험관 견학 및 자동차 과학 체험 등 진행-...
현대자동차, ‘베뉴 X 현대 드라이빙 아카데미 시승 이벤트’실시
- 총 80명에게 4박 5일의 베뉴 시승 기회 및 현대 드라이빙 아카데미 초대권 제공- 혼라이프 SUV 베뉴의 상품성과 홀로 즐기는 운전의 재미를 함께 체험해볼 수 ...

COMMENT
이 기사에 댓글 달기
확인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LOGIN
JOIN
MORE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운로 226, 704호   상호:로드테스트   사업자등록번호:214-14-37909   인터넷신문등록번호:서울 아 02756
발행·편집인:김기범   청소년보호책임자:김기범   등록인:2013년 7월 31일   전화:(02)533-7477   이메일:ceo@roadtest.kr
Copyright(c) 2013 Roadtes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