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인슈어테크(보험+기술)로 안전운전 문화 확산 앞장” 현대자동차-현대해상 안전한 운전 환경 조성을 위한 ‘ICT 융복합 상품 개발’ MOU 체결
2019-03-14 08:49:47 입력
- 차량 빅데이터와 미래 자동차 신기술 활용한 상품, 서비스 개발 위한 교류 및 협력 강화… 운전자 안전 인식 제고 및 교통사고 감소 등 사회적으로 안전 운전 문화 확산 기여
- 운전 습관 따라 보험료 할인 혜택 제공하는 운전습관 연계 보험(UBI) 상반기 선보일 예정
- 향후 다양한 이종산업과 제휴하여 커넥티드카 신기술 활용한 다양한 서비스 개발 목표


현대차가 현대해상과 손잡고 고객의 안전 운전을 돕기 위한 위한 ICT 기술 기반 신규 서비스 개발에 나선다.

현대자동차(주)는 지난 13일(수) 현대차 영동대로 사옥(서울 강남구 대치동)에서 현대해상과 안전한 운전 환경 조성을 위한 ‘ICT 융복합 상품 개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4일(목) 밝혔다.

이날 체결식은 허병길 현대차 판매사업부장과 박주식 현대해상 자동차보험부문장 등 현대자동차 및 현대해상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현대자동차와 현대해상은 업무협약을 바탕으로 고객의 운전 행태 기반의 보험 상품을 비롯해 차량 빅데이터와 미래 자동차 신기술을 활용한 상품 및 서비스 개발에 대한 교류와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다.


양사는 이를 통해 운전자의 안전 운전 인식 제고 및 교통사고 감소 등 사회적으로 안전 운전 문화 확산에 기여한다는 방침이다.

업무협약의 일환으로 현대차와 현대해상은 운전자의 주행 행태를 기반으로 고객에게 보험료 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운전 습관 연계 보험(UBI)’을 개발하여 현대자동차 블루링크 서비스를 통해 올해 상반기 중 선보일 예정이다.

현대자동차는 향후 제휴 보험사 확대를 통해 운전 습관 연계 보험 상품뿐만 아니라 차량 데이터와 커넥티드카 신기술을 활용한 다양한 상품, 서비스를 개발하고 이종 산업 간 협력을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ICT 기술과 보험의 융합인 '인슈어테크(InsureTech)'를 바탕으로 고객에게 경제적 혜택을 제공하고 사회적으로 안전 운전 문화 확산에 기여하겠다”며, “현대자동차는 앞으로도 커넥티드 신기술 등을 다양하게 접목해 고객이 경험해보지 못한 혁신적 가치를 만들어가겠다”고 밝혔다.
로드테스트 기자

RELATED ARTICLE
현대차, 2019 싼타페 출시
- 크롬 라디에이터 그릴 등 전 트림에 크롬 장식 기본 적용해 디자인 고급화- 후측방 모니터ᆞ자동 내기전환 시스템 등 첨단사양으로 안전성과 편의성↑- ...
“세계 축구 유망주들과 현대자동차가 함께 합니다!” 현대차, ‘FIFA U-20 월드컵 폴란드 2019’ 공식 차 전달식 개최
- 5월 23일부터 6월 15일까지 ‘FIFA U-20 월드컵 2019’폴란드에서 개최…국제축구연맹(FIFA) 주관…24개국 20세 이하 국가대표팀 참가해 열띤 경쟁- 현대차, ...
“고객과 함께 현대자동차의 미래를 만들어갑니다” 현대차, 대고객 오픈 커뮤니케이션 플랫폼 ‘히어(H-ear)’런칭
- 고객의 의견 수시로 듣고 고객과 함께 상품/서비스 만들어가는 온라인 소통 채널… 히어(H-ear), 현대차(H)의 귀(ear)가 되어 고객 의견 경청(hear)하겠다는 ...

COMMENT
이 기사에 댓글 달기
확인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LOGIN
JOIN
MORE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운로 226, 704호   상호:로드테스트   사업자등록번호:214-14-37909   인터넷신문등록번호:서울 아 02756
발행·편집인:김기범   청소년보호책임자:김기범   등록인:2013년 7월 31일   전화:(02)533-7477   이메일:ceo@roadtest.kr
Copyright(c) 2013 Roadtes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