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 싼타페 TM, 유로NCAP 5스타 받았다
2018-12-06 09:14:23 입력



현대자동차 신형 싼타페가 5(현지시간) 유럽 신차 안전성 평가 프로그램 유로NCAP에서 최고 등급인 5스타를 받았다. 성인 탑승자 안전성뿐 아니라 어린이 탑승자 안전성, 안전 보조 시스템, 교통약자(보행자 및 자전거 탑승자) 안전성 등 네 가지 평가 부문에서 뛰어난 성적을 받았다. 같은 시기에 테스트한 BMW 신형 X5, 재규어 I-페이스, 렉서스 신형 ES보다 성인 및 어린이 탑승자 안전성 점수가 더 높다.

 



비결은 든든한 플랫폼. 이전 세대보다 평균 인장강도를 14.3% 높였고, 핫스탬핑 적용 부품 수를 2.5배 높였다. 덕분에 비틀림 강성이 15.4% 올라갔다. 또한, 후측방 충돌 경고(BCW)뿐 아니라 전방 충돌방지 보조(FCA), 차로 이탈방지 보조(LKA) 등 지능형 주행안전 기술(ADAS)을 담아 높은 점수를 받을 수 있었다.

 

이와 함께 승객 하차 시 후측방 접근 차와의 충돌사고를 예방해주는 안전 하차 보조(SEA)와 초음파 센서 감지로 영유아를 비롯한 뒷좌석 동승자의 실내 방치사고를 예방해주는 후석 승객 알림(ROA), 후진 출차 시 후측방 접근 차와의 충돌을 방지해주는 후방 교차 충돌방지 보조(RCCA) 등의 안전장비도 눈에 띈다. 높은 점수를 받은 만큼, 올해 가장 안전한 차수상도 기대해볼 만하다.


글 강준기 기자

사진 현대자동차

로드테스트 기자

RELATED ARTICLE
현대차, 펠리세이드 기반 픽업 트럭 만드나?
현대자동차가 픽업 트럭을 준비하고 있다. 현대차에 따르면, 지난 2015년 디트로이트 모터쇼에 출품한 산타크루즈 콘셉트 이후 양산차 개발을 진행하고 있다. 경...
현대차 팰리세이드, 사전계약 첫 날 3,468대 몰려
11월 29일 현대자동차가 플래그십 대형 SUV 팰리세이드 사전계약을 시작했다. 현대차는 이날 3,468대 계약 실적을 올렸다고 밝혔다. 3,468대는 포드 익스플로...
현대 팰리세이드 사전계약 개시, 가격은 3,475만~4,227만 원
현대차가 ‘팰리세이드(PALISADE)’ 사전계약을 시작한다. 현대자동차가 29일(목)부터 플래그십 대형 SUV 팰리세이드의 내외장 디자인 및 주요 사양과 가격대...

COMMENT
이 기사에 댓글 달기
확인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LOGIN
JOIN
MORE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운로 226, 316호   상호:로드테스트   사업자등록번호:214-14-37909   인터넷신문등록번호:서울 아 02756
발행·편집인:김기범   청소년보호책임자:김기범   등록인:2013년 7월 31일   전화:(02)533-7477   이메일:ceo@roadtest.kr
Copyright(c) 2013 Roadtes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