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얼굴 싹 바꾼 올 뉴 K3 렌더링 이미지 최초 공개
2018-01-11 14:29:13 입력


- 6년 만의 풀 체인지 모델… 업스케일 다이나믹 세단 이미지 완성
- 다이나믹한 디자인 콘셉트 바탕으로 볼륨감 더한 외관 디자인
- 스타일리시한 이미지에 편의성과 실용성을 강화한 실내공간
- 1월 15일 디트로이트 모터쇼 통해 올 뉴 K3 최초 공개 예정

기아자동차(주)는 11일(목) ‘올 뉴 K3’의 렌더링 이미지를 최초 공개했다.

렌더링을 통해 첫 선을 보인 올 뉴 K3는 2012년 출시 후 6년 만에 선보이는 2세대 풀 체인지 모델로 기존 K3의 다이나믹한 디자인 콘셉트에 볼륨감과 고급감을 더해 업스케일 다이나믹 세단 이미지를 완성했다.

올 뉴 K3의 전면부는 기아차의 상징인 호랑이코 형상 그릴, X자 형태의 주간주행등(X-Cross LED DRL), Full LED 헤드램프를 적용해 스타일리시한 이미지를 강조했다. 또한 롱후드 스타일을 기반으로 볼륨감을 더했으며, 범퍼 하단에는 대형 인테이크 그릴과 수평형 방향지시등이 포함된 에어커튼을 배치해 역동적인 이미지를 구현했다.

측면부는 한층 길어진 후드를 기반으로 루프를 지나 트렁크까지 매끈하게 이어지는 쿠페형 루프라인을 통해 다이나믹한 이미지를 강조했으며, 볼륨감을 강조한 면처리로 세련미를 더했다.


아울러 올 뉴 K3의 후면부는 화살모양을 형상화 한 리어램프(Arrow-line LED 리어콤비램프)와 트렁크 가니쉬 적용을 통해 와이드한 이미지를 구현했다. 또한 볼륨감을 강화한 리어 범퍼, 전면부와 동일한 수평형 방향지시등 적용을 통해 역동적인 이미지를 강화했다.


올 뉴 K3의 실내공간은 수평으로 뻗은 크롬 가니쉬를 적용한 센터페시아, 플로팅 타입의 내비게이션, 원형 사이드 에어벤트를 통해 스타일리시함을 강조했다. 또한 운전자의 사용성을 고려한 2단 콘솔 트레이, 조작이 용이한 버튼 레이아웃 등 편의성과 실용성을 향상시켰다.

기아차 관계자는 “K시리즈의 DNA를 계승해 고객들의 많은 사랑을 받아 온 K3의 디자인이 한단계 업그레이드 됐다”며 “볼륨감을 강조한 외관 디자인과 실용성을 더한 내장 디자인으로 무장한 올 뉴 K3가 준중형 시장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 넣겠다”고 밝혔다.

한편 K3는 2012년 출시 이후 글로벌 시장에서 현재까지 총 200만대가 판매된 기아차의 대표 모델이다. 기아차는 올 뉴 K3를 1월 15일(현지시간) 디트로이트 모터쇼에서 전 세계 최초 공개할 예정이다.

로드테스트 기자

RELATED ARTICLE
모하비 후속 나온다? 기아 “텔룰라이드 양산형 개발 중”
미국 디트로이트에서 흥미로운 소식이 날아왔다. 기아자동차 디자인 총괄 피터 슈라이어(Peter Schreyer) 사장이 새로운 대형 SUV를 개발하고 있다는 사실을 밝...
기아자동차 ‘2018 디트로이트 모터쇼’ 참가
- 신형 K3 세계 최초 공개- 역동적 디자인에 볼륨감과 고급감 더한 ‘업 스케일 다이나믹 디자인’ 완성- 스타일리시하면서도 탑승자의 실용성을 향상시킨 실내 ...
기아차, 2017년 임금협상 잠정합의
- 기본급 5만 8천원 인상, 성과격려금 300%+280만 원, 상품권 40만 원 등 합의- 17년 교섭 마무리 필요성에 노사 공감… 고객 보답 위해 품질 확보에 최선기아자...

COMMENT
이 기사에 댓글 달기
확인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LOGIN
JOIN
MORE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운로 226, 316호   상호:로드테스트   사업자등록번호:214-14-37909   인터넷신문등록번호:서울 아 02756
발행·편집인:김기범   청소년보호책임자:김기범   등록인:2013년 7월 31일   전화:(02)533-7477   이메일:ceo@roadtest.kr
Copyright(c) 2013 Roadtes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