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자동차, SM6 내수 생산 10만대 돌파
2018-01-08 09:02:04 입력


- 출시 22개월만에 10만대 달성, 르노삼성차 역대 2번째 최단 기록
- 국토부 발표 안전도 1위, 국내 최대 소비자 평가 1위 등 '가장 신뢰도 높은 차'
- 2년 연속 중형차 판매 2위, 판매돌풍은 진행형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 SM6 내수용 생산이 10만 대를 돌파했다.

2016년 3월 출시 이후 22개월 만에 돌파하며 르노삼성차 내수 모델 중 역대 두 번째 최단기 10만 대 생산 기록을 세웠다. 르노삼성차 주도 개발 차종으로서는 가장 짧은 기간에 10만 대 생산에 도달했다.

르노삼성차는 이를 기념해 지난 5일 부산공장 조립라인에서 제조본부 이기인 부사장 등 임직원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생산 10만 대 클럽 가입 축하 행사를 가졌다.

르노삼성 SM6는 출시 당시 “가장 아름다운 차”, “올해의 차”, “가장 안전한 차” 등 국내외 기관 및 전문 평가단이 수여하는 각종 최우수상을 휩쓸며 중형차의 기준을 다시 세웠다. 시장은 바로 반응했고 작년까지 2년 연속 중형차 2위를 차지하며 판매 돌풍을 이어가고 있다.

곧 출시 2년을 맞는 SM6는 모델 세대 변경(풀체인지) 시점 기준으로 아직도 국내 중형차 중 가장 앞선 세대의 기술과 상품성을 자랑한다. 또, 안전도(2016년 국토부)와 국내 최대 소비자 평가(2017년 컨슈머인사이트)면에서도 중형차 최고 점수를 유지한, 가장 안전하고 신뢰도 높은 차가 SM6다.

르노삼성차 제조본부장 이기인 부사장은 “SM6 생산 10만 대 돌파는 기존 시장의 판을 뒤엎는 르노삼성차의 도전적인 제품과 정신, 그리고 이에 대한 고객들의 꾸준한 사랑의 성과”라며 “더욱 강력한 품질 관리로 SM6의 성공을 지켜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르노삼성차 내수 차종 중 최단기 10만 대 생산 돌파 기록은 SM5가 2002년 3월에 시판 19개월 만에 세웠다. 당시에도 르노삼성차는 SM5 하나로 중형차의 기준과 시장의 판을 새로 짰다. 

2002년 상반기 판매 1위(EF 쏘나타, 9%)와 2위(SM5, 8.7%) 차종 2대의 비중이 지금의 중형차 전체 비중 15.6% (한국자동차산업협회, 2017년 11월 누적)보다 높은 17.7%를 차지할 정도로 중형차 시장은 강력한 도전자의 출현으로 전성기를 맞았다.

로드테스트 기자

RELATED ARTICLE
르노삼성자동차, 장기 고객 성원 보답하는 오토솔루션 이벤트 실시
- SM3, SM7, QM5 2011년식 이전, SM5 2010년식 이전 모델 대상 에어컨필터 무상제공 또는 할인- 전국 460여개 직영 및 협력서비스점 어디서나 가능르노삼성자동...
르노삼성차 2018년 임금 및 단체협약 잠정 합의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는 지난 해 6월부터 진행해 온 2018년 임금 및 단체협약(임단협) 협상에서 노사간 잠정 합의안을 도출했다고 16일 밝혔다...
SM6&QM6 타며 “멋도 내고 맛도 보는 조금 다른 이벤트” 르노삼성자동차, 5월 ‘조금 다른 맛있는 시승’ 이벤트
- 5월 26일까지 SM6와 QM6 전국 단위 시승 이벤트 ‘조금 다른 맛있는 시승’ 이벤트 개최- 차량 구매 고객 대상 맛집 레스토랑 이용권 및 오븐, 토스트기 등 패...

COMMENT
이 기사에 댓글 달기
확인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LOGIN
JOIN
MORE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운로 226, 704호   상호:로드테스트   사업자등록번호:214-14-37909   인터넷신문등록번호:서울 아 02756
발행·편집인:김기범   청소년보호책임자:김기범   등록인:2013년 7월 31일   전화:(02)533-7477   이메일:ceo@roadtest.kr
Copyright(c) 2013 Roadtes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