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2017 LA 오토쇼’에서 코나 북미 최초 공개
2017-11-30 15:08:00 입력


- 소형 SUV ‘코나(KONA)’ 북미 시장에 첫 선
- 내년 1분기 북미 출시 예정…1.6T GDi, 2.0 앳킨슨 엔진 등 두 개 라인업
- 북미 시장에서 투싼, 싼타페와 함께 현대자동차 SUV 라인업 완성
- ‘코나’ 주 타겟층 고려해 ‘라이브 디제이(LIVE DJ) 쇼’ 방식 언베일링 진행
- 아이오닉 삼총사를 비롯한 북미 시장 판매 중인 차량 풀-라인업 전시
 
현대자동차㈜는 29일(현지시각) 미국 ‘LA 컨벤션 센터(Los Angeles Convention Center)’에서 열린 ‘2017 LA 오토쇼(2017 Los Angeles Auto Show 이하 <LA 오토쇼>)’에서 소형 SUV ‘코나(KONA)’를 북미 최초로 선보이며 북미 시장 공략에 나섰다.
 
현대자동차가 이번 모터쇼에서 선보이는 소형 SUV ‘코나’는 지난 6월, 국내 출시 후 단숨에 소형 SUV 시장 판매 1위에 올라서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이달 중순 중국 광저우 모터쇼에 중국형 모델 ‘엔시노(ENCINO, 국내명 코나)’가 발표되는 등 ‘코나’는 글로벌 소형 SUV 시장 공략에 적합한 차라고 평가 받고 있다.
 
특히 현대자동차는 ‘코나’의 주 타겟층인 젊은 세대의 취향에 맞춰 강렬한 조명과 파티 음악으로 구성한 ‘라이브 디제이(LIVE DJ) 쇼’ 방식으로 언베일링 행사를 진행하고 무대 왼편에 설치된 원통형 LED를 활용해 ‘코나’의 최첨단 이미지를 부각하는 등 이날 프레스 데이에 참석한 많은 사람들의 관심을 끌었다.
 
소형 SUV ‘코나’는 탄탄하고 역동적인 실루엣을 구현한 ‘로&와이드 스탠스(Low and Wide Stance)’를 바탕으로 현대자동차를 상징하는 캐스케이딩 그릴, 슬림한 주간주행등(DRL)과 메인 램프가 상·하단으로 나눠진 분리형 컴포지트 램프(Composite Lamp), 범퍼·램프·휠을 보호하는 형상의 범퍼 가니쉬인 ‘아머(Armor)’ 등 독창적인 디자인이 특징이다.

‘코나’는 북미 시장에 감마(Gamma) 1.6 터보 엔진과 7단 듀얼 클러치 트랜스미션(DCT)이 탑재된 1.6T 모델 및 누(Nu) 2.0 앳킨슨(Atkinson) 엔진과 6단 자동변속기를 탑재한 2가지 모델을 출시해 내년 1분기 중 북미 시장에서 판매를 시작할 예정이다.

또한 현대자동차는 이번 ‘LA 오토쇼’에 친환경차 아이오닉 삼총사(HEV, EV, PHEV)를 비롯해 북미 시장에서 판매하고 있는 차량의 풀-라인업 등 19개 모델을 전시하며 관람객들을 맞을 예정이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이번 모터쇼에서 소형 SUV ‘코나’ 공개를 통해 북미 시장에서의 현대자동차 SUV 라인업을 완성했다”며 “세련된 디자인과 동급 최고 수준의 동력성능을 바탕으로 젊은 고객들의 취향을 저격하고 최근 경쟁이 심화되고 있는 소형 SUV 시장 공략의 발판을 마련할 것”이라고 밝혔다.

로드테스트 기자

Incorrect key file for table '/tmp/#sql_51b6_5.MYI'; try to repair it
Warning: mysql_fetch_array(): supplied argument is not a valid MySQL result resource in /home/roadtest/inc/related_article.php on line 21
RELATED ARTICLE
반려견과 함께 등장한 스바루 SUV, 어센트
스바루가 2017 LA오토쇼에서 어센트(Ascent)를 공개했다. 스바루 역사상 가장 큰 덩치를 뽐내는 SUV다. 어센트의 길이와 너비, 높이는 4,998×1,930×1,819㎜. ...
기아차, 2017 LA 오토쇼 참가
- 기아차, 쏘렌토 부분변경모델로 재탄생한 더 뉴 쏘렌토 북미 첫 공개- 주행 성능, 디자인, 안전·편의 사양 등 강화된 상품성으로 미국 SUV 시장 공략- 친환경...
환골탈태, 지프 올 뉴 컴패스
너무 형편없어 이름도 까먹은 SUV가 있다. 바로 지프 컴패스다. 블랙 베젤 헤드램프와 플라스틱 내장재, 6.5인치 모니터는 촌스럽기 짝이 없었다. 매력적인 ‘동...

COMMENT
이 기사에 댓글 달기
확인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LOGIN
JOIN
MORE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운로 226, 704호   상호:로드테스트   사업자등록번호:214-14-37909   인터넷신문등록번호:서울 아 02756
발행·편집인:김기범   청소년보호책임자:김기범   등록인:2013년 7월 31일   전화:(02)533-7477   이메일:ceo@roadtest.kr
Copyright(c) 2013 Roadtes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