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코나 챗봇(Chatbot)’ 베타 버전 출시
2017-08-28 12:11:21 입력


- 상담에 대한 부담 없이 코나 관련 궁금증을 신속하고 정확하게 해결
- 마이크로소프트와 협력 통해 개발, 고객 의도 파악 후 응답하는 인공지능
- 현대자동차 홈페이지와 페이스북 메신저 통해 누구나 실시간 사용 가능
- 코나의 차량 정보, 차량 모델 추천 서비스 등 다양한 편의 기능 제공

현대자동차가 인공지능을 활용한 고객 응대 서비스를 선보인다.

현대자동차는 소형 SUV 코나와 관련된 모든 질문에 대한 답을 문답 형식의 채팅으로 실시간 제공하는 인공 지능 챗봇(Chatbot) 서비스 ‘코나 챗봇’의 베타 버전을 출시한다고 28일 밝혔다

채팅 로봇(Chatting Robot)의 줄임말인 챗봇은 인공지능을 기반으로 사람과 자동으로 대화를 나누는 소프트웨어로, ‘코나 챗봇’은 상담에 대한 부담 없이 코나 관련 궁금증을 신속하고 정확하게 해결할 수 있는 서비스다.

현대자동차는 소형 SUV의 주요 고객층인 젊은 고객들이 채팅 기반의 상담을 선호한다는 점에 착안, 마이크로소프트와 협력해 채팅에 참여하는 고객의 의도를 파악하고 응답하는 인공지능 서비스 ‘코나 챗봇’을 개발했다.

이번에 출시된 ‘코나 챗봇’은 정식 출시를 앞두고 서비스를 이용하는 고객들이 궁금해하는 점을 파악하고 테스트하기 위한 ‘베타 버전’으로, 현대자동차는 빠른 시일 내에 고객의 반응을 학습시킨 정식 버전을 출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코나 챗봇은 현대자동차 홈페이지(www.hyundai.com) 의 코나 페이지와 페이스북 메신저에서 “현대자동차 코나”를 검색하면 만날 수 있다.

‘코나 챗봇’은 ▲코나의 디자인, 가격, 편의사양 정보 제공 ▲나에게 맞는 차량 모델 추천 서비스 ▲전시차량과 시승 가능 차량 조회 및 위치안내 서비스 등 고객이 코나와 관련해 가질 수 있는 다양한 궁금증에 대한 답변을 할 수 있다.

특히 ‘코나 챗봇’은 고객의 질문에 대해 ▲이미지 ▲영상 ▲360VR(360도 가상현실 영상) 등 다양한 멀티미디어 기술을 활용해 보다 쉽고 재미있는 답변을 제공한다.

또한 현대자동차는 ‘코나 챗봇’이 고객의 질문에 대한 답변을 하지 못할 경우, 이를 추가 학습해 추후 답변을 제공하는 공약 이벤트를 진행하고, 참여한 고객 중 100명을 추첨해 커피 쿠폰을 제공하는 등 고객 참여를 기반으로 ‘코나 챗봇’을 완성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고객과 함께 ‘코나 챗봇’을 지속적으로 발전시켜 더 높은 수준의 상담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며 “향후 챗봇 서비스를 더 다양한 차종으로 확대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로드테스트 기자

RELATED ARTICLE
현대자동차, 쏘나타 센슈어스 7박 8일 시승 이벤트 실시
- 쏘나타 센슈어스의 디자인과 성능을 체험할 수 있는 12월의 시승 체험-12/19~26, 12/30~1/6 등 총 2차수에 걸쳐 100명에게 시승 기회 제공-1차수 12/9~15, 2차...
현대자동차그룹 ‘굿잡 5060’ 신중년 참가자 54% 재취업 성공
- ‘굿잡 5060’, 1년 반 만에 신중년 123명 재취업 지원 … 국내 대표 일자리 사업으로 성장- 우수 인재 유입, 전문성·경력 활용한 취업 연계로 4대 보험 보장...
현대자동차, 고객 중심의 중장기 혁신 계획 <2025 전략> 공개
- 스마트 모빌리티 솔루션 기업(Smart Mobility Solution Provider)으로 혁신- 2025년까지 글로벌 전동차(전기차ㆍ수소전기차) 3위 도약, 연간 67만 대 판매- 플...

COMMENT
이 기사에 댓글 달기
확인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LOGIN
JOIN
MORE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운로 226, 704호   상호:로드테스트   사업자등록번호:214-14-37909   인터넷신문등록번호:서울 아 02756
발행·편집인:김기범   청소년보호책임자:김기범   등록인:2013년 7월 31일   전화:(02)533-7477   이메일:ceo@roadtest.kr
Copyright(c) 2013 Roadtest, All rights reserved.